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지방정치와 자치행정 역대 선거와 정... 국민투표와 중앙... 국회의원 선거 역대 국회의원 선거 제9대 국회의원...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제9대 국회의원 선거

1973년 2월 27일 치러진 제9대 국회의원 선거는 종전의 선거와 몇 가지 점에서 달라졌다. 유신헌법 아래 시행된 제9대 국회의원 선거는 새로 제정된 국회의원선거법(1972. 12. 30. 공포)에 따라 실시되었는데 선거가 공영제로 되어 통일주체국민회의에서 대통령이 추천한 후보들을 일괄선출하게 되어 있었다. 또 국회의원의 임기가 4년에서 7년으로 연장된 점도 종전과 다르다. 새로 편성된 여주를 포함한 제4선거구(여주·광주·이천)에서는 제9대 의원으로 차지철(공화당)과 오세응(신민당)이 당선되었는데 오세응은 6대 국회에 신민당 전국구로 초선된 바 있었고, 차지철은 6대 국회에 공화당 전국구의원으로 처음 진출하고 제7대와 제8대에 이천·광주지역에 역시 공화당으로 당선된 경력을 지니고 있었다. 광주군에서는 차지철, 오세응 및 유기준의 3파전이었는데 여주와 이천군에서는 차지철이 오세응보다 많은 지지(46.2% 대 37.8%)를 받았다(이천군에서 양 후보에 대한 지지율은 각각 39.6%, 38.4%였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