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지방정치와 자치행정 역대 선거와 정... 국민투표와 중앙... 국회의원 선거 역대 국회의원 선거 제6대 국회의원...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제6대 국회의원 선거

1963년 11월 26일 제6대 국회의원 선거는 군사정변 세력을 주축으로 공화당을 진출시킨 선거이다. 이 선거에서 전국구 당선자도 처음 나왔는데 그 결과 175명의 의석 중 88석을 공화당이 차지하는 압승을 거두어 이 선거보다 약 40일 전(1963. 10. 15)에 있었던 제5대 대통령 선거와 함께 제3공화국을 출범시켰다. 제6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앞으로 여주를 포함하는 선거구에서 당선된 차지철이 공화당의 전국구 의원(22번 순위)으로 처음 정계에 나섰다. 이 당시 여주와 양평을 포함하는 제7선거구에서는 퇴역군인인 이백일이 당선되었다. 이의원은 양평 출신으로 양평군과 직접 인연이 없는 사람이 처음으로 국회의원으로 여주지역을 대표하게 되었다. 이를 기점으로 국회의원 선거는 여주와 관련이 느슨하게 되었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