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민속 민속예술과 놀이문화 놀이문화 남아 민속놀이 구슬치기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구슬치기

구슬이 생기기 전에는 기왓장을 갈거나 돌멩이를 대신 쓰기도 했다. 놀이 방법을 설명하면 다음과 같다. 세모치기는 세모 안에 구슬을 인원수대로 또는 그 배수로 놓는다. 앞 금에서 뒷 금을 향하여 한 개씩의 구슬을 던져 금에 가까운 순서로 차례를 정한다. 차례로 앞 금에서 구슬을 던져 세모 안에 있는 구슬을 맞혀 세모 밖으로 꺼내 따먹는다. 꺼내 먹을 것이 없을 때까지 계속한다. 이 때 던진 자기 구슬이 세모 안에 들어가거나 금에 물리면 죽게 될 뿐 아니라, 그 동안에 따먹은 구슬을 모두 세모 안에 되물어 내놓는다. 세모 안의 구슬이 다 없어지면 다시 처음대로 세모 안에 구슬을 놓고 차례를 정하여 계속 한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