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민속 의식주 및 생업민속 생업민속 농업 농사력 3월의 농사력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3월의 농사력

음력 3월은 절기인 청명과 곡우가 들어 있는 달로써 가래질과 못자리를 만드는 일이 가장 중요하다. 겨울에 얼었던 땅이 풀리면 땅이 갈라지고 논둑이 무너져 내려앉는다. 그래서 겉땅이 녹으면서 부풀어 올라온 푸석푸석한 표면을 깎고 새 흙을 떠 얹어 밟고 두드려서 둑을 튼튼하게 하는 가래질은 필수적이다. 가래질은 몇몇 농가가 같이 돌아가면서 두레가래질을 한다.

곡우 무렵이면 못자리를 만들고 볍씨를 미리 물에 담가둔다. 못자리를 할 논에는 풀을 베어서 논에 뿌리고, 다시 한 번 쟁기질을 하여 논을 거름지게 하고 땅이 완전히 일구어지도록 한다. 못자리를 한 뒤에는 물 관리와 새 쫓기를 한다. 밭에서는 보리밭을 매고 콩·서숙 등을 파종한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