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민속 의식주 및 생업민속 의식주 식생활 세시와 별식 이월초하루(노비일)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이월초하루(노비일)

이월 초하룻날에는 송편을 해서 먹는데 이것을 ‘나이떡’이라고 말한다. ‘나이떡’은 송편을 나이 수만큼 먹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숟가락으로 쌀을 가족의 나이 수만큼 덜어내어 물에 불려서 떡을 만든다. 그런 후 본인의 나이 수만큼 떡을 먹어야 한다고 하나 실질적으로는 몇 개의 송편을 먹을 뿐이다. 송편은 추석에 먹는 것보다 작으며, 고물은 팥과 깨를 많이 쓴다. 깨를 고물로 쓴 것은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나이떡을 먹는 풍습은 점차 사라졌지만 강천면 굴암리에서는 지금도 반드시 해 먹는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