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민속 통과의례와 세시풍속 통과의례 상장례 현대식 상례 개신교식 상례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개신교식 상례

개신교식 장례는 처음부터 끝까지 목사의 집례로 진행되는데, 이는 운명하는 사람의 영혼을 운명 순간부터 찬송과 기도 속에서 하나님께 맡기는 것이다. 시신의 수시부터 목사가 직접 주관하여 장례식 전날 염습을 하고 입관한다. 기독교식 장례식에서는 분향을 하지 않고 헌화를 한다.

영결식은 개식사-찬송-기도-성경봉독(대개 고후5 : 1, 디전6 : 7)-시편낭독(시편90)-신약성서 낭독(요14 : 1~3절, 살전4 : 13~18절)-기도-약력보고-주기도문-출관의 순서로 진행된다. 하관식은 기도-성경봉독(고전15 : 51~58절)-선고(상제들이 흙을 집어 관에 던지고 목사는 하나님께로부터 왔다가 다시 돌아감을 선언함)-기도(명복을 비는 기도)-주기도문-축도의 순서로 진행된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