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구비전승 설화와 전설 지명유래 읍·면·동 법정... 대신면 율촌리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율촌리

본래 여주군 대송면의 지역인데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율리와 명촌의 일부를 병합하고 율리(栗里)의 율자와 명촌(明村)의 촌자를 합하여 율촌리(栗村里)라 하였다. 대신면의 중심지로 면사무소, 파출소, 초등학교, 중·고등학교, 우체국, 시장 등이 있다.

  • 멀띄 : 율촌리에서 으뜸 되는 마을이다.
  • 배미 : 멀띄 북쪽에 있는 마을이다. 옛날에 마을에 밤나무가 많아서 율촌리라 하였는데 배미로 와전되었다.
  • 장터거리 : 멀띄 동쪽에 있는 마을이다. 대신시장이 있다.
  • 가림내 : 곡수천과 도롱천이 갈라지는 곳이라 하여 가림내라고 한다.
  • 아미산 : 미인의 눈썹같이 생긴 산이라 하여 아미산이라고 한다. 작은 산이라는 뜻도 있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