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구비전승 설화와 전설 지명유래 읍·면·동 법정... 흥천면 외사리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외사리

본래 여주군 흥곡면의 지역으로서, 시랏 바깥쪽이 되므로 바깥시랏 또는 외사전, 외사동이라 하였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이천군 백사면의 현암리 일부를 합하여 외사리라 했다. 자연마을로는 금반형(金盤形), 돌꼬지, 세터, 지경계(地境界), 흙두지가 있다.

  • 금반형 : 새터 옆에 있는 마을로 금소반의 형국이라 한다.
  • 돌꼬지, 석화동(石花洞), 석화촌(石花村) : 외사리에서 으뜸 되는 마을로 돌이 많은 곳이라고 한다.
  • 새터, 신촌동 : 돌꼬지 서쪽에 새로 형성된 마을이다.
  • 지경계 : 새터 남서쪽에 있는 마을이다.
  • 서낭댕이 : 새말 남쪽에 있는 마을로 서낭이 있어 붙인 이름이다.
  • 잔등말 : 서낭댕이 서쪽에 있는 마을이다.
  • 벌원댕이 : 서낭댕이 북쪽 벌판에 있는 마을이다.
  • 흙두지, 토두동(土頭洞) : 서낭댕이 남쪽에 있는 마을이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