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구비전승 설화와 전설 지명유래 읍·면·동 법정... 능서면 매류리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매류리

본래 여주군 수계면의 지역으로, 산의 머리 쪽이어서 마릿골 또는 매류동이라 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마릿골과 정거장을 합쳐 매류리라 하고 능서면에 편입됐다. 매류리는 보가 많고 물이 풍부해서 저수지나 우물은 찾아볼 수 없다.

  • 마릿골 : 만리골 이라고도 하는데 마을 전체의 모습이 길게 이루어져 만리나 된다고 해서 불리게 되었다고 하며 매류리의 으뜸 되는 마을이다.
  • 정거장말 : 마릿골 남서쪽에 있는 마을로 예전에 여주와 수원을 오가던 수려선 기차의 매류역이 있어서 불린 이름이다. 행정구역으로는 매류 2리이다.
  • 당골 : 마릿골 동쪽에 당집이 있던 마을이다. 웃말이라고도 불린다.
  • 뱅기리들 : 매류 1리에 있는 들이다. 장마가 지나 가뭄이 들어도 논에 물이 넘치거나 마르지 않아 뱅기리 웃음을 지었다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 장두리보 : 매류 1리에 있는 보다. 길고 넓은 보를 의미한다.
  • 수학골 : 매류 1리에 있는 골짜기다. 옛날에 양화천 자리에 마귀할멈이 할미바위를 놓았는데 어떤 사람이 묫자리를 쓸려고 그 바위를 팠다고 한다. 그런데 그곳에서 수컷 학 한 마리가 날아올라 지금의 세정중학교 터에 앉았다 해서 수학골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한다.
  • 매류 철교 : 수려선 기차가 다니던 철교다. 현재는 2차선으로 복개됐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