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구비전승 설화와 전설 지명유래 읍·면·동 법정... 여흥동 하거동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하거동

2013년 9월 23일 여주군이 시(市)로 승격하면서 하거리에서 하거동으로 개칭되었다.

여주군 근동면 지역으로 여주 읍내에서 이천, 장호원으로 가는 큰 길거리가 되므로 한거리 또는 대거리라 하며, 웃한거리(상거리)와 구별하기 위하여 아래한거리 또는 하대거리라 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하거리라 부르게 되었고 주내면에 편입시켰다.

  • 사당말 : 한거리 서남쪽에 있는 마을로 이곳에 사당이 있었다 하여 사당말이라 한다.
  • 남산동(南山洞), 남산말, 음지말 : 하거리에서 두 번째로 큰 마을로 하거리 남쪽, 남산 아래쪽 산자락에 자리 잡은 마을이다.
  • 너부실 : 한거리와 삼교2리(우미기) 중간에 있는 산이다. 예전에 동네가 있었지만 지금은 사람이 살지 않는다.
  • 쇠꼬지 : 한거리 서쪽에 있는 마을로 예전에 이곳에 소전이 있어 말뚝을 박고 소를 사고팔았다 하여 쇠꼬지라 한다. 일설에는 마을 뒤편에 대포산(代砲山)이 있는데 1930년경 일인들이 이곳에서 인재가 태어나는 것을 막으려고 쇠를 꽂았다 하여 쇠꼬지라 부르게 되었다고도 한다.
  • 신통 저수지 : 신통산, 신통골에 있는 못이다.
  • 절터 : 신통산에 있는 절로 하거리 산 10번지에 해당된다. 여러 층의 돌탑이 있었는데 1980년 9월에 서울로 옮기어 동산문화재 제13590호로 지정됐다.
  • 지암절, 쥐암절 : 신통산 북쪽 산줄기에 있는 절터이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