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문화유산 금석문 및 기념... 금석문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금석문

금석문(金石文)이란 금속(金屬)이나 돌에 새겨진 명문(銘文)을 통칭(統稱)하는 것이다. 금문(金文)에는 종(鐘)과 정(鼎)이, 그리고 석문(石文)에는 비석(碑石)이 대표적인 유물로 평가받고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비석이 가장 많이 조성되었으며, 여주도 역시 마찬가지이다.1) 이 글에서는 여주에 산재해 있는 과거부터 현재까지의 다양한 금석문을 공적비(功績碑), 선정비(善政碑), 정려비(旌閭碑), 기념비(紀念碑), 사적비(事蹟碑), 문학비(文學碑), 하마비(下馬碑), 표석(表石)의 8종류로 크게 나눈 후 선별 기술하였다. 그리고 능비(陵碑),2) 묘비(墓碑),3) 사비(寺碑),4) 각자(刻字)5)는 다른 장에서 다루어 기본적으로 제외하였으나, 일부 금석문은 내용상 포함시켰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