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근·현대인물 의병장 및 독립... 원도기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원도기

1919년 4월 3일 여주군 북내면에서 이원기·원필희·이원문(李元文) 등 학생 주동의 독립만세 시위운동에 참가하였다. 원도기는 4월 3일 강영조·이원기·원필희 등과 함께 그의 집에서 시위운동에 사용할 태극기를 만들었다. 이들은 현암리 사람들에게도 참여를 촉구하고 장암리·덕산리·와룡리를 왕복하며 군중 동원에 노력하였다. 그리하여 거사 일을 당초의 4월 5일에서 4월 3일로 앞당겨 만세운동을 벌이니 이날 만세운동의 장소인 공북학교에 모인 군중이 약 800여 명에 이르렀다.

□ 참고문헌 :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83, 『독립운동사』3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