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근·현대인물 의병장 및 독립... 박경채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박경채

경기도 음죽(陰竹) 출신으로 방인관(方仁寬)의진에 가담하여 여주·죽산·안성 등지에서 활약하였다. 그가 방인관의진에 투신한 것은 1907년 음력 7월 보름경이며, 특히 의병장 방인관의 지휘 아래 경기도 죽산군 고초동(古草洞)과 안성읍에서 일본군 수비대와 교전하는 등 항일무장투쟁을 벌였다. 그러다가 피체되어 1908년 5월 29일 평리원(平理院)에 유형(流刑) 10년을 받아 고초를 겪었다. 1995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이 추서되었다.

□ 참고문헌 : 국가보훈처, 1996, 『대한민국 독립유공자 공훈록』12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