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근·현대인물 일반인물 민영성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민영성

본관은 여흥이며 통정대부에 올라 중추원의관을 지냈고 1908년 미국에 유학하였다. 1932년 평안북도 도립초산의원의 의원(醫員)으로 근무하였고 1935년에도 전라남도 함평 마약류중독자치료지소의 촉탁으로 근무하였다. 1938년경 경성의원(慶星醫院)을 개원하였으며, 「솥곱질」이란 시를 『동아일보』에 발표하기도 하였다.

□ 참고문헌 : 『여주군지』(1989)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