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근·현대인물 일반인물 민경호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민경호

조선말기의 문신으로 본관은 여흥이고 자는 주경(周卿)이다. 민유중(閔維重)의 6세손이자 민치순(閔致純)의 아들이다. 1880년(고종 17) 문과에 급제하였고, 1885년 규장각직각(奎章閣直閣)에 임명되었으며, 1888년에는 이조참의가 되었다. 1891년에는 이조참판이 되었고 1899년 일시 면직되어 고군산(古群山)으로 유배되었으나 1900년 사면되었다. 1901년 궁내부특진관이 되었으며 1903년에는 중추원의관이 되었다. 1906년에는 시강원첨사가 되었으며 1907년에는 궁내부특진관이 되었다.

□ 참고문헌 : 『여흥민씨삼방파보(驪興閔氏三房派譜)』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