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근·현대인물 일반인물 김용규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김용규

본관은 안동(安東), 자는 경유(景有), 호는 석운(石雲), 초명(初名)은 유규(有圭)이다. 영의정을 지낸 김병시(金炳始)의 아들이다. 1891년(고종 28) 정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1894년 홍문관교리(弘文館校理)가 되었고 1897년에는 5품에서 3품으로 전격적으로 승격되어 비서원승(秘書院丞)에 임명되었다. 1907년 종2품 궁내부특진관이 되었으며 동시에 칙임관(勅任官) 3등에 올랐다. 그해 4월에는 봉상사제조(奉常司提調)가 되었고 이어서 장례원부경(掌禮院副卿)이 되었다.

□ 참고문헌 : 『고종실록』, 『국조문과방목(國朝文科榜目)』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