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조선시대의 인물 열전 안~임 이곤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이곤

조선 중종대의 문관으로 본관은 연안(延安), 자는 자정(子靜)이며, 인문(仁文)의 아들이다. 1492년(성종 23) 식년문과에서 병과로 급제하였다. 1498년(연산군 4) 병조좌랑·헌납을 지냈으며, 1504년 갑자사화에 연루되어 윤은보(尹殷輔)와 함께 장(杖) 70의 처벌을 받았다. 1506년(중종 1) 9월 중종반정 공신 책봉에서 정국공신 4등에 녹훈되고 연성군(延城君)으로 봉하여지자 ‘정곡공신(正哭攻臣)’이라는 평이 있었다. 1511년 첨지중추부사로 관압사(管押使)가 되어 명(明)에 다녀왔으며 이후 밀양부사로 외보(外補)되었다. 이때 사헌부·사간원으로부터 밀양과 같은 큰 읍을 다스림에 부적합한 인물로 체직을 청하는 탄핵을 받기도 하였다. 1519년 대사헌 조광조(趙光祖), 대사간 이성동(李成童) 등의 정국공신에 대한 삭훈 조치로 같은 해 11월 삭록되었다. 1520년(중종 15) 여주목사에 임명되었는데 대간의 탄핵을 받았다.

□ 참고문헌 : 『연산군일기』, 『중종실록』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