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조선시대의 인물 열전 강~민 김약로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김약로

본관은 청풍(淸風), 자는 이민(而敏, 而民), 호는 만휴당(晩休堂)이다. 1727년(영조 3) 증광문과에서 병과로 급제하여 승문원정자·정언·지평·교리·수찬을 거쳐 1736년 승지, 1740년 개성유수 등을 역임하였다. 병조참판·예조참판을 거쳐 1742년 평안도관찰사가 되었으며, 1744년 공조·호조·병조의 판서가 되었고, 1746년 우참찬을 거쳐 1747년 2월 여주목사에 제수되었으나 다음 달 내직으로 옮겨 판의금부사·우의정을 거쳐 좌의정이 되었다. 1752년 약방도제조(藥房都提調)로서 왕세손이 죽자 파직당하였다가 판중추부사로 다시 기용되었다. 한때 아우 김취로(金取魯), 김상로(金尙魯)와 함께 높은 관직에 있으면서 세도를 부리기도 하였다. 시호는 충정(忠正)이다.

□ 참고문헌 : 『영조실록』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