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조선시대의 인물 열전 강~민 김두명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김두명

본관은 청풍(淸風), 자는 자앙(子昻), 호는 만향(晩香)이며, 아버지는 동지중추부사 김준(金埈)이다. 윤증(尹拯)의 문하에서 수학하였는데 말과 행동이 신중하고 침착하여 칭찬을 받았다. 1663년(현종 4) 진사가 되었고, 1671년 정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1684년(숙종 10) 헌납으로서 최신(崔愼)의 탄핵을 받은 스승 윤증을 변호하였다. 1685년 사간이 되었고 1687년 기사환국으로 삭탈관직 되었다. 이후 벼슬에 뜻을 버리고 시냇가에 작은 초당을 지어 ‘소일재(掃一齋)’라 명명하고 독서에 몰두하였다. 1694년 갑술환국 후에 승지·병조참의 등을 지냈다. 1703년 여주목사가 되었다.

□ 참고문헌 : 『현종실록』, 『숙종실록』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