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조선시대의 인물 열전 강~민 권상신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권상신

본관은 안동, 자는 경호(絅好), 호는 일홍당(日紅堂) 또는 서어(西漁)이다. 할아버지는 예조판서 권도(權導)이며 권식(權植)의 아들이다. 1786년(정조 10) 진사시에 장원하였고, 1801년(순조 1) 증광문과에서 장원한데 이어 전시(殿試)에서도 장원하였다. 1803년 부사로서 정사 남공철(南公轍)과 함께 청(淸)에 다녀왔다. 1805년 여주목사가 되었다고 한다. 대사간·대사성을 거쳐 1810년 경기감사를 지내고, 1817년에는 충청감사로서 조운의 편의 문제를 거론하기도 하였다. 김조순을 옹호하여 1820년에는 병조판서·광주유수를 지내면서 남공철을 수반으로 하는 정부의 중요한 소임을 담당하였다. 1824년 동지사로서 연경에 가는 도중 병으로 죽었다. 저서로는 『서어유고』가 있다.

□ 참고문헌 : 『정조실록』, 『순조실록』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