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대 인물 조선시대의 인물 일반인물 서~임 이효성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이효성

조선 세조대의 문신으로 본관은 합천(陜川), 자는 계순(繼舜), 호는 붕암(朋岩)이고, 서운관판결사(書雲觀判決事) 이사강(李斯)의 아들이다. 1402년(태종 2) 문과급제 후 교리와 수찬을 거쳐 춘천도호부사를 지냈다. 춘천에서 수로로 상경하면서 섬강을 지나 여강의 중류에 이르자 주변 경치가 너무 마음에 들어 가야동(伽倻洞)이라 이름 짓고 안거(安居)하였다. 가야동은 최치원(崔致遠)이 가야산(伽倻山)에 들어가 생을 마친 것을 본받아 지은 이름이다. 이후 자손이 번성하여 대성(大姓)을 이루고 있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