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성씨와 동족마을 세거 성씨와 동... 과거의 세거 성... 김해 김씨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김해 김씨

여주의 김해 김씨(金海 金氏)는 참판공파(參判公派)와 안경공파(安敬公派)로 나뉜다. 참판공파와 안경공파는 삼중대광(三重大匡) 벼슬을 지낸 51세 김녕군(金寧君) 목경(牧卿)의 6세손인 56세 진손(震孫)의 네 아들로 이루어진 소위 경사파(京四派)의 하나다. 네 아들의 이름은 영견(永堅), 영서(永瑞), 영정(永貞), 영순(永純)으로 각기 참판공파(參判公派), 횡성공파(橫城公派), 안경공파(安敬公派), 그리고 서윤공파(庶尹公派, 또는 석성공파)의 파조가 된다.

참판공 영견의 6세손 62세 덕승(德承)의 세 아들은 홍경(洪慶), 홍명(洪命), 홍복(洪福)인데 홍경의 둘째아들이 충정공(忠靖公) 우항(宇杭, 1649~1723, 호는 甲峯)으로 우의정을 지냈다. 여주로의 입향은 17세기 후반으로 셋째 김홍복(1649~1698, 호는 東園)에서 시작된다. 원래는 장단(長湍)이 이들의 터전으로 그가 여주목사를 지낸 것이 입향의 계기가 된 듯하다. 그러나 족보를 보면 그의 증손인 66세 형조(亨祚) 때부터 주내면, 즉 여주시 점봉동 웅곡(雄谷)에 묘를 썼다.

안경공파의 경우는 안경공 영정(1437~1509, 묘는 長湍 梅峴里)의 7세손 63세 대민(大敏, 1684~1745)이 용인에서 강천면 적금리(赤今里) 신대촌(新垈村)에 입향하면서 후손이 퍼졌다. 강천면 이호리에 선영이 있고, 가남읍 태평리와 북내면 등에도 분포한다.

『조선의 성』에 나온 자료를 참고하면 김해 김씨는 강천면 적금리에 24호가 산다고 되어 있다.

金海 金氏 先代 系譜
金首露
13世庾信
49世益銛
50世柱國
51世2男牧卿(三重大匡, 金寧君) / 晳卿 益卿
52世
53世到門
54世
55世2男孝芬
56世震孫
57世永堅(參判) 永瑞(縣監) 永貞(安敬) 永純(庶尹)
金海 金氏 參判公派 系譜
57世永堅(參判公)
58世世弘
59世光壽
60世2男希禹
61世盡善
62世德承
63世3男洪福
64世3男宇槩
65세2男郁熙
66世3男亨祚
67世正鉉
金海 金氏 安敬公派 系譜
57世永貞(安敬公)
58世世鈞
59世添壽
60世3男希逸
61世信直
62世守成
63世4男大敏(入鄕, 墓 강천 이호리)
64世男夏
65世明瑞
66世致祚龍祚
67世允鉉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