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자연과 인문환경 자연환경 지형 하천 남한강(여강) ... 양화천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양화천

옛날 양화진(양화나루)으로 유입했기 때문에 양화천이라고 부른다. 행정구역 명칭에 흥천면이 생기기 이전 명칭인 길천면으로 지칭되었을 때는 그 지명 역시 이 하천에서 유래한 것이었으며 하천 지명 역시 오랫동안 길천이라 불려져 왔다. 그 원류는 이천시 설성면 남부에서 시작해서 여주시 가남읍 상활리를 경유하는 물과 태평리, 신해리를 경유하는 물이 정단리와 양거리 사이에서 합류하여 매류리와 용은리 사이를 거쳐 양화진으로 유입, 남한강에 합류되는 하천으로 관수에도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천연기념물 황쏘가리가 서식하고 있는 곳으로 알려져 있으며 그 보호가 절실한 곳이기도 하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