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자연과 인문환경 자연환경 지형 산지·산·고개 보금산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보금산

여주시 강천면의 남한강이 휘감아 도는 자리에 보금산이 솟아 있다. 그러나 이 산은 솟아 있다는 말 자체가 무색하리만치 낮은 산으로 봉우리의 높이가 해발 400m에 훨씬 못 미친이다.

이 산에서는 섬강과 남한강이 산을 둘러싸고 흘러가는 아름다운 경관을 볼 수 있다. 높지는 않지만 등산로 곳곳에 튀어나온 바위들이 많으며, 이 산에서 가장 뛰어난 풍경은 정상 부근에 있는 기암들이다. 가파른 절벽 위에 있는 기암들은 ‘마귀할멈 측간바위’라고 부른다. 마치 치마 입은 여인이 턱을 두 손에 괴고 앉아 있는 모습처럼 보여 눈길을 끈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