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강의 비상 여주시 여주시사

HOME 주제 역사 대한민국의 수립... 6·25전쟁과 ... 6·25전쟁의 ...

주제로 보는 여주시사

6·25전쟁의 발발과 전개

20세기에 접어들면서 일제는 한반도의 지배를 본격화하며 제국주의적 착취를 강화하였다. 이에 따라 조선의 자본주의 발전과정은 왜곡되었고, 계급간 갈등은 더욱 심화되었다. 결국, 식민지경제의 수탈구조 속에서 증폭된 민족내부의 갈등은 이후 민족분단의 한 원인이 되었다. 해방 후 통일민주국가의 수립을 위해서는 식민지 사회경제상의 부조리를 해결하기 위한 민주개혁과 민족적·민주적 세력의 통일전선이 절실했다. 그러나 이렇듯 식민지 아래에서 확인·심화된 계급적 견해차는 냉전(冷戰)의 시작이라는 외부조건과 맞물리며 이 과제의 해결을 가로막았다. 분단의 양상은 새로운 사회에 관한 구상을 근본적으로 달리하는 자본주의체제와 사회주의체제로 나타났고, 1948년 남북한 각각의 단독 정부가 수립되면서 구체화되었다. 그리고 단독 정부가 수립된 지 약 2년 만인 1950년 6월, 한반도 내의 두 체제간 갈등은 전쟁으로 표출되기에 이른다.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