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문화관광

남한강 따라 흐르는 역사의 현장. 조상의 얼을 가까이 느끼고 전통문화를 배울 수 있는 곳.

HOME > 관광명소 > 유적지 > 고달사지

고달사지

  • kakao
  • twitter
  • Facebook
  • QR code
  • 확대
  • 축소
  • 프린트

고달사지

소개

고달사는 신라 경덕왕 23년(764)에 창건되었다고 전하며, 고달원이라고도 하는데 신라 이래의 유명한 삼원(三院) 즉 도봉원(道峰院), 희양원(曦陽院), 고달원(高達院)중의 하나로 고려시대에는 국가가 관장하는 대찰이었으므로 왕실의 비호를 받았던 곳이다. 현재 이곳에는 국보 제4호인 고달 사지부도와 보물 제 6·7·8호가 있으며, 이들 석조유물들은 하나같이 넘치는 힘과 호방한 기상이 분출하는 가운데 화려하고 장엄한 기운을 간직하고 있다.

창건 당시의 사찰은 실로 광대하여 지금의 상교리 일대가 전부 사역이었던 것으로 추정되며 절부근의 큰마을이 형성되었음을 짐작케 한다. 지금 광활한 사역에는 유물만 남아 있다. 1990년도 주변정비사업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복원을 위한 발굴조사가 진행중이다.

이용안내

소재지 : 북내면 상교리 411-1

문의처 : 031-887-3587,3582

찾아오시는길

 

여주 IC를 기준으로 설명합니다.

  1. 여주 IC 삼거리에서 여주 방면으로 우측방향(37번 국도) 4.12km
  2. 버스터미널사거리에서 북내, 신륵사 방면으로 우측방향(여양로) 2.00km
  3. 신륵사사거리에서 북내, 신륵사 방면으로 우측방향(신륵로) 2.14km
  4. 천송삼거리에서 양동, 북내, 고달사지, 도립여주노인병원 방면으로 좌회전(여양2로) 11.01km
  5. 주암사거리에서 대신, 고달사지 방면으로 좌회전(고달사로) 2.17km
  6. 우회전(고달사로) 420m
자료제공
문화관광과 : 황양희 031-887-3566 최종수정일 : 2016-11-03
정보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의견쓰기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