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문화관광

남한강 따라 흐르는 역사의 현장. 조상의 얼을 가까이 느끼고 전통문화를 배울 수 있는 곳.

HOME > 맛집/숙박 > 여주특산물 > 도자기 > 소개

소개

  • kakao
  • twitter
  • Facebook
  • QR code
  • 확대
  • 축소
  • 프린트
여주도자기는 여주에서 생산되는 청자, 백자, 분청 등 천년의 전통과 그 맥을 그대로 이어오고 있습니다.

여주 도예촌은 여주시에서 강건너 서북쪽으로 여주시 오금동, 현암동, 오학동와 천송동, 지내리 일대에 약400여개의 도자기 공장 및 300여개의 개인 전시관이 밀집되어 있다.

기록에는고려 초부터 도자기가 제조되었고 조선조 초기 부터는 도자기 공업이 발달 하였다는데, 이것은 대신면과 여주읍 경계의 싸리산 언저리를 중심으로 점토, 백토, 고령토 등 전국에서 제일 좋은 도자기 원료가 생산되었기 때문이다.

1932년 조선총독부 도자기시험 보고서를 보면, 년간 현시가로 약15억원에 달하는 생산성을 갖추고 있어 전국최대의 도예촌이 형성되었고, 도자기 산업의 전폭적인 후원과 지원, 그리고 도예가들의 전승도예를 깊이 연구하면서 독특한 기법으로 신작을 개발. 청자, 백자, 분청, 와태 등 다양한 종류의 작품과 제기, 화분, 식기, 찻잔과 접시등 실생활에 필요한 용품을 대량생산 하고 있어,여주에 오면 어디서나 찬란한 창작 작품의 감상은 물론, 저렴한 가격으로 애호가들의 취향에 꼭 맞는 도자기를 선택 할 수 있다.

매년 세종대왕 숭모제전과 함께 "천년도자의 맥 여주"라는 슬로건을 가지고 관내 모든 도자기업체가 참여하는 [여주 도자기 축제]를 실시하는데 해마다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도예촌내에는 도자기 종합전시관외 60여개의 개인 전시관이 있고, 어느 생산업체에서나 제작과정을 관람할 수 있다.

도자기를 빚고 있는 도공 여주도자기 여주 도자기 전시 판매장

 

문의처 : 여주도자기 사업협동조합 (031-885-5713), 여주시청 도예진흥팀 (031-887-2281)

자료제공
지역경제과 : 정연수 031-887-2283 최종수정일 : 2017-01-16
정보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의견쓰기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