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닫기

사람중심 행복여주, 여주시

    행복여주에서 행복한 여행, 출발


    전체메뉴

    닫기 X


    HOME > 여주소개 > 여주소식 > 보도자료

    • 화면 확대
    • 원래 화면
    • 화면 축소

    여주소개

    역사가 흐르는 발전하는 도시 여주

    보도자료

    • 카카오스토리
    • twitter
    • Facebook
    • QR code
    • 프린터
    보도자료 상세보기
    제목 2020.03.25. 여주시 재난기본소득 전 시민에게 10만원씩 지급한다.
    담당부서 시민소통담당관 작성일 2020-03-25 조회 1843
    첨부 3월 25일 기자회견 사진 (3).jpg 첨부파일 열기 또는 다운로드
    3월 25일 기자회견 사진 (6).jpg 첨부파일 열기 또는 다운로드
    3월 25일 기자회견 사진 (5).jpg 첨부파일 열기 또는 다운로드
    주관부서 시민소통담당관
    여주시 재난기본소득 전 시민에게 10만원씩 지급한다
    -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10만원 포함 여주시민은 총 20만원
    - 4인 가족의 경우 총 80만원 수령으로 가계에 도움 기대
    - 3개월 내에 소상공인 가게에서 사용 조건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여주시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전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한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지난 3월 25일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위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코로나19로 장기화되는 지역경제 침체를 타개하기 위해 연령, 소득과 상관없이 전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씩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난 3월 24일 발표된 경기도 재단기본소득 10만원을 더해서 여주시민들은 1인당 20만원의 재난기금소득을 받을 수 있다. 4인 가족을 기준으로 할 때 총 80만원을 수령할 수 있어 가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여주시 재난기본소득은 오늘 3월 25일 24시 기준 시점부터 신청일까지 여주시에 주소지가 있는 거주자로 4월부터 거주하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원 확인 절차를 거친 후에 지급받을 수 있다.
     
    재난기본소득은 지급일로부터 3개월이 지나면 소멸되는 지역화폐로 지원하기 때문에 단 기간 전액 소비를 유도함으로써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매출증대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영상 기자회견에서 이항진 시장은 “여주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없는 청정지역이지만 코로나19 장기화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점점 커지고 시민들의 일상 또한 경제적으로 힘들다”며 비록 많지 않은 금액이지만 재난기본소득이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농축협 하나로마트나 이마트 등 대형마트에서 사용할 수 없는 이유에 대해 누구보다도 지역 소상공인들이 매출 격감으로 고통 받고 있다며 재난기본소득이 이러한 상황을 극복하는데 물꼬를 터줄 수 있기를 바라는 조치라고 설명했다.
    한편 여주시는 111억 원의 재난기본소득 재원 마련을 위해 불요불급한 사업을 지양하고 SOC사업과 투자사업 등은 시민 생활과 밀접성 여부를 따져서 순위를 조정해 집행하고 있으며 행정사무에 소요되는 경상경비 절감을 통해 가용재원 확보에 노력을 기울여왔다.
     
    아울러 여주시는 경기도 최초로 지급할 예정인 농민수당 조기집행도 면밀히 검토 중이다.

    <관련사진 있음>
     
     

    여주시청에서 제작한 (2020.03.25. 여주시 재난기본소득 전 시민에게 10만원씩 지급한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료제공꾸밈영역 이미지
    자료제공
    시민소통담당관 : 이성규 031-887-2062 최종수정일 : 2020-02-06
    정보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의견쓰기

    QUICK LINK

    맨 위로 가기